울산대병원, 2020년 단체협상 조인식 개최

노사 코로나19 극복 및 의료서비스 향상 위해 힘 모으기로 손잡아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0-09-25 18:06


울산대학교병원(병원장 정융기)은 25일 오후 2시 권역응급의료센터 4층 회의실에서 '2020년 단체협상 조인식'을 개최했다.


지난 23일 잠정합의 찬반투표 결과 조합원 1,517명을 대상으로 찬반투표를 진행한 결과 총 투표자 1,151명 가운데 890명(77.3%)의 찬성으로 가결됐다.


이에 따라 울산대학교병원 정융기 병원장과 노동조합 김재선 분회장 등 노사 양측 교섭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조인식을 가졌다.


울산대학교병원 노사는 올해 코로나19 라는 특수상황과 어려운 지역경제 여건을 감안, 합리적인 임금인상과 복지향상을 통해 병원과 직원 모두가 만족하는 방안을 찾는데 뜻을 모았다.


올해 단체협약에서 임금 ▲기본급 1.5%(38,000원)와 위험수당 10,000원을 인상하기로 했다. 복지부분도 ▲육아휴직 1년 추가 확대 ▲조직문화개선 노사공동TF 등을 운영하기로 했으며 코로나19 극복 격려금 지급 등에 합의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