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 코로나19·독감 동시 진단 제품 출시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 식약처 수출허가 획득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9-29 14:06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진매트릭스(대표이사 김수옥)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독감(인플루엔자)을 동시 진단하는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의 수출 허가를 획득, 본격 수출에 나선다고 밝혔다.
 
본격적인 가을철에 접어듦에 따라, 환절기 및 동절기에 주로 감염되는 독감 바이러스와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동시에 유행하는 이른바 '트윈데믹(twindemic)'에 대한 우려가 점차 커지고 있다. 미국 질병관리본부(CDC)는 발열, 기침 등 초기 임상적 증상만으로는 독감과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구분하는 것은 사실상 불가능해 두 감염 질환의 정확한 감별 진단이 효과적인 바이러스 전파 차단과 치료 체계 운용에 필수임을 강조한 바 있다.
 
진매트릭스의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는 회사의 분자진단 원천기술이 적용돼 ▲독감 바이러스 A형 ▲독감 바이러스 B형 ▲코로나19 바이러스를 한 번의 검사로 일괄 진단이 가능하며, 임상 시험 평가에서 각 바이러스에 대해 100%의 민감도와 특이도를 보여 정확한 진단 능력을 입증했다.
 
특히 해당 제품은 원활한 수출을 위해, 세계 각국의 여러 검사 장비에서 동일한 결과를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의료 현장에서 검체 채취 단계부터 검사 결과 확인 단계까지의 모든 과정을 모니터링 할 수 있어 검사 결과 신뢰도를 한층 높였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김수옥 진매트릭스 대표는 "이번 네오플렉스 FluCOVID Detection Kit의 수출 허가를 바탕으로 감염병 진단 키트 수출에 더욱 매진할 계획"이라며 "국내 품목 허가와 미국 FDA 긴급사용 승인 획득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밝혔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