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지노믹스 '아이발티노스타트' 러시아 특허 획득

동일한 염으로 제조 차단…글로벌 지적재산권 강화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09-29 14:17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크리스탈지노믹스는 췌장암과 간암, 골수형성이상증후군(MDS) 적응증으로 개발중인 신약 후보물질 'CG-745 (아이발티노스타트)'의 러시아 특허를 획득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항암제 아이발티노스타트에 대해 독점적인 권리를 유지하면서 추가적으로 신규 염을 도입해 원료 자체의 안정성 및 생산성을 크게 향상시켰다는데 의의를 들 수 있다.
 
이 특허는 2038년 4월 18일까지 유효하며, 향후 타 회사들이 같은 염으로 제조하는 것을 원천적으로 막는다.
 
이를 통해 원료 제조를 용이하게 해 용해도 향상, 원료 자체의 물리화학적 안정성 향상, 분말화가 가능해 상업화 시 수익성을 크게 개선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안정성이 향상된 아이발티노스타트 원료를 이용해 기존의 주사제 이외에 환자의 복용 순응도를 향상시킬 수 있는 경구제형 등 다양한 제형으로 개발이 가능하도록 했다.
 
특허명은 '알킬카바모일 나프탈렌일옥시 옥테노일 하이드록시아마이드 또는 그 유도체의 약학적 으로 허용 가능한 염 및 그 제조방법'이다.
 
염특허 등록은 효과에 대한 기재를 명확하게 해야 하며, 이를 입증하는 실험 데이터가 가장 중요하다. 아이발티노스타트는 이러한 조건을 모두 충족한 것이다.
크리스탈지노믹스 관계자는 "항암제 아이발티노스타트 상업화를 염두해둔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글로벌 지적재산권 강화에 적극적으로 나서겠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