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영제약, 대한개원내과의사회 공로패 수상

'프라바페닉스'로 스타틴+비스타틴 병용 중요성 전파…"글로벌 혁신신약도 집중할 것"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10-20 16:01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유영제약은 지난 18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 크리스탈볼룸에서 열린 제23회 대한개원내과의사회 정기총회 및 추계학술대회에서 내과의사회의 발전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아 공로패를 수상했다고 밝혔다.
 
유영제약은 현재 순환기 질환, 대사성 질환 치료제 등 내과 치료 영역에서 다양한 전문의약품을 보유하고 있다.
 
유영제약이 2012년 국내 최초로 출시한 프라바스타틴+페노피브레이트 오리지널 복합제 '프라바페닉스캡슐'은 강력한 이상지지혈증 치료 효과로 지난해 내수 시장에서 200억 원 이상의 처방을 이끌어 냈다.
 
특히 지질수치를 낮춤과 동시에 잔여 심혈관질환 위험인자를 낮출 수 있는 스타틴+비스타틴 병용요법의 중요성을 전파해 의료진을 통한 환자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했다는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박근태 대한개원내과의사회장은 "학회 발전을 위한 유영제약의 헌신적인 노력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활발한 연구 협력 관계를 유지하여 국내 의료 산업 발전을 위해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유영제약 측은 "프라바페닉스에 대한 선생님들의 관심에 힘입어 내과 질환에 대한 파이프라인을 더욱 강화하고 글로벌 혁신신약 개발에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