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일제약 '도심 속 힐링 장소' 본사 사옥에 야외정원 마련

화단 개방해 오솔길·파라솔 등 구성…외부손님 응대 시에도 인기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0-10-23 11:13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삼일제약(대표 허승범)은 최근 서울 서초구 방배동에 위치한 본사 사옥에 임직원을 위한 야외정원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야외 조경 리모델링을 추진해 수목으로 접근할 수 없던 화단공간을 꾸며 임직원들이 이용할 수 있는 '도심 속 힐링 장소'로 재탄생 시킨 것이다.
 
도시인들은 콘크리트 주택에서 일어나, 콘크리트 도로를 달리며, 콘크리트 인도를 걸어 콘크리트 건물로 출근하는 생활패턴으로 회색빛 콘크리트 구조물을 떠나 생활한다는 것은 상상할 수 없다. 그러기에 주말이면, 저마다 휴식을 위해 자연을 찾아 강으로 산으로 여행을 떠나기도 한다. 직장인들에게 도심 속 녹지 휴게공간은 마치 사막에서의 오아시스를 만난 것처럼 가슴이 뻥 뚫린 듯 시원한 상상이 아닐 수 없다.
 
여기서 착안해 삼일제약은 직원들의 복지와 업무능률 향상을 위해 야외 정원을 조성해 휴게 공간을 마련했다. 야외 정원은 본사 사옥의 전반적인 느낌과 어울리는 모던하고 도시적인 느낌의 정원 컨셉으로 산책을 위한 오솔길과 나무데크, 테이블과 파라솔로 구성했다.
 
회사 관계자는 "야외 정원은 막힌 사무실 공간에서 벗어나 자연 속에서 휴식을 취하기에도 좋은 공간이지만, 소규모 회의나 외부손님 응대 시에도 인기"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삼일제약 허승범 대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친 임직원들의 마음을 조금이나마 위로하고자 정원을 조성하게 됐다"며 "임직원들이 자연을 바라보며 활력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