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플바이오 알츠하이머병 혈액진단키트 유럽 CE 인증

2021년 하반기·2022년 상반기 내 유럽 시장 진출 현실화 기대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11-25 15:53
[메디파나뉴스 = 허성규 기자] 피플바이오(대표이사 강성민)는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자사의 혈액기반 알츠하이머병 조기진단키트가 유럽 CE 인증을 받았다고 24일 공시했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CE 인증을 받은 혈액기반 알츠하이머병 조기진단키트는 혈액 내 베타-아밀로이드의 올리고머화 정도를 측정해, 발병 위험도를 측정하는 제품이다.
 
피플바이오의 자체 특허 기술인 MDS를 기반으로 제작되었으며 세계 최초로 알츠하이머병의 진단을 돕는 키트로 상용화됐다.
 
CE인증은 유럽 내 판매를 위해 의무적으로 표기해야 하는 인증으로 안전, 건강, 환경 및 소비자보호 등을 EU이사회 지침을 만족시킨다는 의미다.
 
이번 CE 인증을 위해 피플바이오는 유럽 내 임상을 진행해 유럽인에게도 적용되는 여부 등을 확인했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CE 인증을 신청했다는 것.
 
피플바이오는 이번 인증으로 제품의 유럽 판매가 가능해진만큼, 이를 바탕으로 유럽 내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사를 선정해 라이선싱 계약을 맺고 유럽 진출을 한다는 계획이다.
 
피플바이오 관계자는 "이번 인증이 곧 바로 매출로 이어지지는 않겠지만, 유럽 등 선진국가에 진출할 수 있는 기회가 열린 것"이라며 "IPO 단계부터 약속해 온 바를 하나씩 지켜나가며 주주 분들의 성원에 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피플바이오는 올해 하반기부터 한신메디피아 등 주요 건강검진센터에서 검사서비스 구축을 본격화했으며, 치매보험 가입자를 대상으로 한 검사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2021년 하반기에는 보건소, 병의원 등 검사가 가능한 모든 채널에 서비스를 제공해 치매진단과 관리에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공한다는 목표를 밝힌 바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