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엠지티, 휴온스·기관투자자 대상 브릿지 투자 유치

시리즈C 펀딩 앞두고 전략적 파트너 주주 확보…38억원 규모 확보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11-30 19:58
[메디파나뉴스 = 허성규 기자] 아이엠지티(대표 이학종)가 휴온스 등으로부터 38억원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30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브릿지 투자는 내년 시리즈C 펀딩을 앞두고 전략적 투자자로서 휴온스가 참여하면서 이뤄졌으며, DB금융투자, 리코자산운용이 재무적 투자자(FI)로 참여했다.
 
앞서 지난 6월 휴온스와 아이엠지티는 ‘초음파를 활용한 약물전달기술 기반의 항암제 및 치매치료제 개발’에 대한 MOU를 체결하고, 기술교류와 전략적 협력관계를 유지해 오고 있다는 설명이다.
 
아이엠지티 박대희 전무이사는 "내년 3분기에 간암과 유방암 등 두 개의 파이프라인에 대한 임상1상 IND 신청을 준비 중이다. 이번 투자는 내년에 진행할 시리즈C 펀딩을 앞두고 전략적 파트너를 주주로 확보한 데 그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한편, 서울대학교 의과대학 및 분당서울대학교병원 영상의학과 이학종 교수가 지난 2010년 창업한 아이엠지티는 의료영상기술과 나노기술을 융합한 ‘영상유도하 치료(IMage Guided Therapy)’라는 새로운 의학의 패러다임을 제시하며 치료초음파 기술을 이용한 약물전달 및 혁신적인 질병 치료분야를 선도하고 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