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리언트, 면역항암제 ‘Q702’ 3개 병원에서 임상시험 개시

미국 남캘리포니아대학 등…기존 처방 치료 어려운 고형암 환자 대상
허성규기자 skheo@medipana.com 2020-12-04 17:43
[메디파나뉴스 = 허성규 기자] 큐리언트(남기연 대표)는 미국 FDA에서 승인된 면역항암제(Q702)의 임상 1상이 본격적으로 개시되었다고 클리니컬트라이얼스 사이트(www.clinicaltrials.gov)를 통해 4일 밝혔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임상은 미국 남캘리포니아대학, 노스웨스턴대학 및 아틀란틱헬스시스템병원 등 3개 임상센터를 통해 18세 이상 고형암 환자 78명을 모집할 예정이며 최대투여용량(Maximum tolerated dose), 안전성(Safety)을 확인할 뿐만 아니라 환자 대상의 효능도 함께 확인하기 위한 임상시험이다.
 
Q702가 세계 유일의 Axl/Mer/CSF1R 삼중저해제로 동물실험에서 다양한 암종에서 암억제능이확인된 만큼 이번 임상시험에서도 다양한 고형암 환자로부터 좋은 결과가 기대된다는 것이 회사측의 설명이다.
 
큐리언트 관계자는 "Q702는 효능과 안전성이라는 약물의 본질 가치 뿐만아니라, 향후 상업적 출시 이후 환자의 약가 경제성을 고려하여 먹는 합성신약으로 개발하고 있다"며 "기존 면역관문억제제와 병용처방 시 보험재정 및 환자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2020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허성규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