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청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구매·도입 추진 중”

SK바이오사이언스 기술도입 후 국내 생산 시 2,000만명분 선구매 방식
이전 도입된 타 백신과 플랫폼 달라…온도·유효기간 면에서 용이·유리
이정수기자 leejs@medipana.com 2021-01-20 16:46


[메디파나뉴스 = 이정수 기자] 질병관리청은 노바백스 코로나19 백신 구매·도입을 추진하고 있다고 20일 밝혔다. 이는 불확실한 백신 수급 상황에 대비하기 위함이다.


이를 위해 SK바이오사이언스가 노바백스와 백신 기술 도입 계약(기술 라이선스인)을 추진 중이다.


기술 도입 계약이 완료되면 정부가 SK바이오사이언스와 노바백스 백신 구매 계약을 추진하게 된다.


SK바이오사이언스가 기술 도입 계약 후 공장에서 백신을 생산하면, 정부가 약 2,000만명분을 선구매하는 방식이다.


노바백스 백신은 기존 인플루엔자, B형간염 등 다수 백신에 적용돼왔던 합성항원 방식이다.


이는 앞서 정부가 구매한 mRNA·바이러스전달체 백신과 다르다.


정부는 각자 다른 플랫폼 백신을 다수 확보하게 돼 위험 분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노바백스 백신은 냉장(2~8℃) 조건으로 보관·유통이 용이하다. 국내 생산에 따라 원액 생산·보관이 가능해 유효기간이 1~3년으로 예상된다.


이는 유효기간이 최대 6개월인 타 백신에 비해 장점이 될 수 있다. 경우에 따라선 올해뿐만 아니라 내년 접종에도 활용 가능하다.


또 SK바이오사이언스가 이를 생산하게 되면, 코로나19 백신 국내 공급 기반이 안정적으로 확보될 수 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의약정책]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 이상표
    나는 시내버스 하는 종사자 입니다지금도 차내에서 마스크를벛고 음식을먹고 화장을하는사람 있어요 불안해서 정말 힘이든니다 처벌방법이 없는지요
    2021-01-22 12:21
    답글  |  수정  |  삭제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정수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