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17번째 통합형 해바라기센터 순천향대 부천병원에 개소

부천시 권역 성폭력 피해자에게 신속·안전 지원 제공 기대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21-01-21 15:30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센터장 신응진)가 순천향대학교 부속 부천병원에 신규 개소하여 22일부터 성폭력·가정폭력·성매매 등 폭력 피해자 지원을 시작한다.

해바라기센터는 여성가족부와 시도지자체, 지방경찰청, 병원의 협약으로 운영되는 기관으로 성폭력 피해자가 365일 24시간 상담, 의료, 법률, 수사 지원을 한 번에 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응급지원과 지속지원을 함께 운영하는 통합형 해바라기센터는 전국적으로 총 17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며, 경기도에는 이번에 개소하는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까지 총 3개의 통합형 센터가 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은 지난해 5월 여성가족부 공모 결과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 운영기관으로 선정되었다. 이에 센터 설치를 위해 병원 내 공간을 무상 제공하였으며 신응진 순천향대 부천병원장이 센터장을 겸임하게 됐다.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는 여성가족부와 경기도의 공동 예산으로 설치·운영되는 시설로, 병원 내에 있는 '응급지원 센터'에는 산부인과 진료실을 비롯하여 상담실·진술 녹화실·안정실 등 피해자 치료와 안정을 위한 전문 시설을 설치하였고, 병원 인근에 위치한 '지속지원 센터'에는 피해자가 지속적인 심리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심리평가 및 심리치료실 등을 마련했다.

인적 구성으로는 센터 소장을 맡은 이소영 순천향대 부천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교수를 필두로 경기남부경찰청 소속의 여성 경찰관 5명과 상담원·간호사·임상심리전문가 등 여러 직군의 전문 인력 15명이 협력하여 성폭력 피해자를 지원하게 된다.

신응진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장은 "이번 개소를 통해 안산시나 고양시로 이동해야 했던 부천시 권역 피해자들이 더 신속하고 안전하게 지원받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성폭력 피해자 지원을 위해 앞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성폭력·가정폭력·성매매 등 피해 상담, 의료, 수사, 심리 지원 등을 원하는 사람은 경기중부해바라기센터에 방문 또는 전화(032-651-1375) 접수하면 365일 24시간 신속하고 안전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조운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