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계백병원, 항균장갑과 마스크 기부 받아

환자 치료 헌신하는 의료진에 전달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1-01-22 09:21

3453.jpg
  

인제대학교 상계백병원(원장 고경수)이 지난 20일 에이치엠인터내셔날(대표 장상균)과 삼화크린글러브(대표 정현배)로부터 항균장갑 1000장과 마스크 5000장을 기부 받았다.
  
이번에 기증받은 노바구리항균장갑은 구리를 섬유에 결합한 구리 이온 섬유로 만들었으며, 거의 멸균에 가까운 99.9% 균과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없어지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고경수 원장은 "기부해주신 항균장갑과 마스크는 코로나19 최전선에서 환자 치료에 헌신하는 의료진에게 전달하여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인데도 불구하고 방역물품을 전달해주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장상균 대표는 "노바구리항균장갑은 스마트폰 터치 및 세탁도 가능하여 일상생활에 유용하게 사용될 수 있을 것 같다"며 "코로나19 환자 치료에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할 수 있어 뿌듯하고, 다음에도 기부 물품을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