약사회, 권익위에 약사-한약사 역할 명확화 등 검토 요청

김대업 회장, 전현희 위원장과 의견 교환… 약무직 채용 직급 및 처우 개선도 제시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21-01-22 10:05

3737.jpg

 
[메디파나뉴스 = 이호영 기자] 김대업 대한약사회장이 21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과 만나 약계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하고 관련 제도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김대업 회장은 "환자 안전 강화를 위한 장기처방 개선, 약사·한약사 역할 명확화, 약무직 채용 직급 및 처우 개선 등 제도 개선 방안을 제시하며 권익위에서 검토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에 전현희 위원장은 "발전적인 제안에 감사하며 잘 살펴서 검토하겠다"고 전했다.
 
이 자리에서 김대업 회장은 권익위가 국민과 정부를 이어주는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음에 감사를 표하고 약사 민원에 대해서도 관심을 부탁했다.
 
전현희 위원장도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기에 약사님들의 노고를 누구보다 잘 알고 있으며 권익위는 앞으로도 맡은 역할을 더욱 잘 수행하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약사ㆍ약국]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호영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