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걱정되는 겨울철, 레이저 제모 주의 사항은?

겨울 피부 건조증 발생 쉬워, 피부 간지럼증 유발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1-01-25 10:11

 

피부.jpg


레이저 제모는 겨울에 진행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겨울은 봄, 여름에 비해 자외선 양이 상대적으로 적고, 땀과 피지 분비량도 줄어든다.

또한 제모를 받고자 하는 부위가 햇볕에 노출될 우려가 적어서 색소침착 가능성이 낮아지고, 제모 효과도 높아진다. 특히 4~6주 간격으로 5회 정도 이뤄지는 레이저 시술의 시술 주기를 고려하면 여름철 노출을 대비한 레이저 제모는 겨울에 진행하는 것이 합리적이다.

레이저 제모 시술을 앞두고 있는 사람이라면 평소에 보습제를 충분히 발라서 피부가 건조해지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겨울에는 피부 건조증이 발생하기 쉽다. 이는 피부의 간지럼증을 유발하기도 하고, 심하면 피부발진이 생겨나므로 레이저 제모 시술을 받으면 더 큰 고통이 발생하기 때문이다.

레이저 제모 시술 이후에는 온열 찜질이나 과격한 운동을 피하고, 제모 받은 부위에 따른 세심한 관리가 필요하다. 얼굴 부위는 자외선 차단제를 발라서 색소 침착을 예방하고, 다리 부위는 레깅스 등 피부에 딱 달라붙는 옷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

최근과 같이 코로나19 감염증 우려가 높은 상황에서는 마스크 착용을 철저하게 지켜야 한다. 얼굴 부위 시술 등 특수 상황을 제외한 상담 및 대기 시간에는 다른 사람이 없더라도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어야 한다. 이제는 모든 장소에서 마스크 착용은 누구나 지켜 할 규칙이다. 병원에서도 마스크 착용 의무사항을 지키지 못하면 시술 자체를 거부당할 수 있음을 명심해야 한다.

JMO피부과 고우석 대표원장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대기실 공간에서 혼자 대기하고 있는 상황이더라도 항상 마스크를 쓰고 있어야 한다"면서 "철저한 사전 예약제도를 통해 환자 간에 마주치지 않도록 하고 있지만, 다른 사람이 일찍 올 수도 있으므로 서로 배려하는 마음가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생활건강]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