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협 "법사위 결정 존중, 국회에 지속적으로 의견 전달할 것"

26일 국회 법사위 의료법 개정안 '계류' 소식에 안도의 한숨
조운기자 goodnews@medipana.com 2021-02-26 16:36

[메디파나뉴스 = 조운 기자] 대한의사협회가 의료법 개정안과 관련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 '계류' 결정에 대해 존중한다는 입장을 내 놨다.


법안 통과를 격렬하게 반대했던 의사협회로서는 안도의 한숨을 내쉬는 분위기다.


26일 대한의사협회 김대하 홍보이사 겸 대변인은 "법사위의 심도 있는 논의 결과를 존중한다”며, “위원 간 이견 발생으로 수정 내용을 정리하여 다음 회의에서 재논의할 것으로 알고 있는 만큼 협회는 국회에 의료계의 의견과 우려를 충분하게 전달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오늘 시작된 코로나19 백신 접종에 대해 김 대변인은 "백신은 코로나19에 대한 가장 확실한 과학적 대응 수단으로, 의료계는 일관되게 정부의 적극적인 백신 확보와 신중한 접종을 권고해 왔다"며 "이미 정부와 함께 구성한 의정공동위원회에서 접종 사업 성공을 위한 실무 논의가 진행되고 있다. 이제 본격적인 접종이 시작되었으므로 보다 현장의 의견이 신속하게 반영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의협은 특히 접종을 위한 의료인력 확보를 위해서 의료인과 의료기관의 보호, 지원이 가장 중요하다는 점을 정부에 설명하고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실질적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개원가]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조운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