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독, 서울시의사회와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 개최

의료계에 대한 국민 이해증진·신뢰조성·의학발전에 기여한 언론인 4명 선정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1-03-05 09:15

한독.jpg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과 서울시의사회(회장 박홍준)는 5일 서울시의사회관 5층 강당에서 '제52회 사랑의 금십자상' 시상식을 개최, 올해 수상자로 선정된 언론인 4명에게 상을 수여했다고 밝혔다.
 
사랑의 금십자상은 1969년 한독과 서울시의사회가 공동으로 제정한 상이다. 투철한 사명감으로 언론 문화 창달에 공헌하며, 의료계에 대한 국민의 이해증진과 신뢰조성 및 의학발전에 기여가 큰 언론인을 매년 선정해 상을 수여하고 있다.
 
올해는 조선일보 김성모 기자, 메디파나뉴스 박민욱 기자, 메디칼타임즈 박양명 기자, 의협신문 홍완기 기자 총 4명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수상자에게는 각각 300만 원의 상금과 약연탑이 수여됐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