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2분기 매출액 274억 원…전년 대비 7.1% 증가

병·의원 및 약국 EMR 부가 사업 효과…영업활동 정상화 등 주효
김창원기자 Kimcw@medipana.com 2021-07-30 14:20
[메디파나뉴스 = 김창원 기자] 유비케어(대표 이상경)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2분기 매출액이 274억 원, 영업이익은 35억 원을 기록했다고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7.1%, 영업이익은 49.3% 증가한 수치다.
 
유비케어는 전 사업부문의 고른 성장이 수익성 개선을 이끌었다고 설명했다.
 
사업 부문 별로 보면, 병·의원/약국 EMR(전자의무기록) 139억 원, 의료기기 유통 109억 원, 제약·데이터 사업 26억 원을 기록하며, 각각 7.8%, 5.4%, 10.3% 순성장했다. 특히 병·의원/약국 부가 사업 매출이 늘었고, 의료 소모품 온라인 쇼핑몰과 디지털 제약 마케팅 솔루션의 판매 실적이 개선됐다.
 
유비케어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위축됐던 영업 활동이 정상화되며 이번 실적 상승을 견인했다"며 "하반기에도 실적 개선세가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유비케어는 병·의원/약국 디지털화의 핵심파트너로 주력 분야인 EMR 외에도 유통, 제약·데이터,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 등 의료·헬스케어 산업의 전방위적 사업 포트폴리오를 확대해가고 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제약ㆍ바이오]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김창원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