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약, 의약품 주문 통합 솔루션 '바로팜'과 업무협약

위성윤 회장 "한 번에 주문할 수 있는 시스템 약국 경영에 도움되길"
이호영기자 lhy37@medipana.com 2021-09-17 17:48

[메디파나뉴스 = 이호영 기자] 송파구약사회(회장 위성윤), 약국위원회(부회장 염인아, 약국이사 박승아)는 지난 16일 의약품 주문 통합 솔루션 제공 기업 바로팜(대표 김슬기)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332.jpg


바로팜은 현직 약사가 약국을 운영하면서 불편했던 부분을 개선하기 위해 개발한 의약품 주문 통합 솔루션으로 약국에서 여러 도매사이트에 개별적으로 로그인 하지 않아도 바로팜에서 한번에 이용 중인 도매상의 의약품을 주문할 수 있는 서비스이다. 


바로팜은 의약품 통합 주문 서비스 뿐 아니라 의약품 재고 및 가격 비교, 알림톡 발송 서비스, 의약품 정보 식별 및 약물 상호작용 검색 기능 등을 제공하고 있다.


위성윤 회장은 "여러 도매상을 돌아다니며 주문했던 기존 시스템에서 바로팜을 통해 한번에 주문할 수 있는 솔루션이 약국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회원들이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솔루션들이 개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슬기 대표는 "바로팜은 의약품 주문 편의성 극대화로 많은 약사들이 지지하고 있어 현재 1500개 약국가입을 눈앞에 두고 있다"며 "최근 대규모 약가 인하로 인해 약국가에 큰 혼란이 있었는데 약국별 약가 인하 차액 정산 프로그램을 개발 중에 있다. 앞으로도 다양한 서비스를 통해 약국현장에서 약료 서비스에 더 집중할 수 있게 도와드릴 계획"이라고 전달했다. 


협약식에는 위성윤 회장, 염인아 부회장과 바로팜 김슬기 대표, 신경도 이사 등이 참석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약사ㆍ약국]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이호영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