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성심병원, 강동구청과 '위드 코로나' 대비 재택치료 MOU

재택치료 사전검토 비대면 진료와 처방전 발행 등 전담
박민욱기자 hopewe@medipana.com 2021-10-21 14:17

1. 강동성심병원.jpg


[메디파나뉴스 = 박민욱 기자] 강동성심병원(병원장 이주헌)이 '위드 코로나(단계적 일상회복)'에 대비하여 강동구청과 함께 코로나19 재택치료를 본격 운영한다. 


이에 따라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 중 증상이 없거나 가벼운 환자는 집에서 치료를 받을 수 있게 됐다.


코로나19 재택치료는 확진일로부터 열흘간 시행된다. 대상자는 의료적 처치가 필요 없는 70세 미만 무증상, 경증 확진 환자이다. 타인과의 접촉 차단이 어려운 감염에 취약한 주거 환경이거나 비대면 건강관리와 격리에 필요한 앱 활용과 의사소통이 어려운 경우 등은 제외된다.


강동성심병원은 임상적 위험도를 고려한 재택치료 사전 검토, 대상자 정보 확인과 초기 문진, 하루 2회 건강 모니터링, 24시간 환자상태 모니터링, 비대면 진료와 처방전 발행, 정신건강평가 관리와 고위험군 현황 관리 및 보건소 통보, 응급상황 대비 비상대응체계 안내, 야간 응급상황 24시간 대응 등을 전담한다.


강동성심병원 이주헌 병원장은 "코로나19 재택치료전담병원으로 지정됨에 따라 지역 내 코로나19 확산방지와 '위드코로나'로의 방역체계 전환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전했다.  


<© 2021 메디파나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금지>'대한민국 의약뉴스의 중심'메디파나뉴스

[종합병원] 최근기사

많이 본 뉴스


댓글 쓰기

독자들이 남긴 뉴스댓글


Generic & OTC


박민욱기자의 다른 기사

로그인/회원가입 닫기